뭐 한 번쯤은,

당신의 잘못도 있다는 건 알고 있냐고? 라고 물어보고 싶은 것일 뿐이겠지.

 by bluexmas | 2009/11/06 00:48 |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