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소망의 시간

왜 그래야 되는지 사실은 잘 모르겠어요, 이 아침에. 뭔가 작은 소망정도는 하나 빌어줘도 괜찮을 것 같은 시간인데, 정작 나를 기다리고 있는 소식이라는 것은.

 by bluexmas | 2008/10/14 20:30 |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