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금요일 늦은 저녁

회사에서 모니터를 들여다보며 점심 및 저녁을 해결한지가 벌써 보름 남짓… 오늘은 그게 너무너무 지겨워서 아홉시가 다 되어 퇴근, 간단히 장을 봐서 늦은 저녁을 먹었습니다. 내일과 모레에도 일해야만 해서 생각하고 있었던 음식은 한참 지나서야 해 먹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저녁도 안 먹고 열 시가 넘어 집에 돌아왔으므로 일단 빨리 먹을 수 있는 음식을 만들었습니다. 참치에 마늘과 샬럿, 올리브 등등를 넣은 간단한 샐러드를 Romaine Lettuce잎에 얹었습니다. 만드는 시간 2분 30초.

이건 생표고버섯을 마늘과 샬럿, 파를 넣고 살짝 볶아준 것입니다. 표고버섯은 이렇게 먹어도 되고 뭐 간 고기를 채워서 전을 만들어도 되고…

지난 주에 불고기를 해 먹고 남은 돼지 목살을 넣고 끓인 돼지고기 고추장찌개입니다, 전부 합해서 조리시간 30분…. 연말에 서울에 갔다가 온 뒤로는 숨 쉬기도 힘들어서 음식 포스팅이 영 뜸한게 저로서도 못 마땅할 지경입니다. 

 by bluexmas | 2008/02/02 14:52 | Taste | 트랙백 | 덧글(8)

 Commented by 모조 at 2008/02/02 21:40  

표고 맛있어 보여요 ^^

야근이 지대로 연속이신가보네요, 왠지 오랫만에 보는 음식 포스팅..!

 Commented by 나녹 at 2008/02/03 00:03 

요리 진짜 잘하시는 듯 -ㅠ- 2분30초가 인상적이네요

 Commented by intermezzo at 2008/02/04 12:23 

참치는 어느 회사 참치를 드시나요? 전 미국참치가 대부분 한국참치캔과 맛이 다르다는 소리를 얼핏 듣고 -.-;; 한국에서 올때마다 참치캔을 산만큼 ㅎㅎ 사와서 먹어요. 김치찌개용으로 주로 소비되긴 하지만 고추참치같은 건 반찬없을 때 스피드 식사용으로도 잘 먹거든요 ^^ 아직 참치가 많이 남아있긴 하지만 가끔은 미국참치를 시도해보고프기도…하지만 어떤게 어떨지 몰라서요 ㅎㅎㅎ

 Commented by intermezzo at 2008/02/04 12:23 

그나저나 올리브유 참치인가…연두색캔에 든 참치캔인데, 정말 맛이 다르더군요! 이거 한번 먹기시작하니까…예전에 먹던 동X참치를 못먹겠습니다 ㅠ_ㅠ 김치찌개에 넣을 때는 잘 모르겠지만 날로;; 먹을 때는 정말 엄청난 차이가….;;

 Commented at 2008/02/04 12:24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bluexmas at 2008/02/04 12:48 

모조님: 표고가 정말 고기보다 더 맛있더라니까요… 쇠고기랑 조림을 해 먹으면 더 맛있을 것 같아요. 간장도 맛있고…요즘 많이 바빠서 음식 포스팅을 못하고 있답니다.

나녹님: 약간 과장일지도 모르죠 뭐…히히.

intermezzo님: 사실 미국 참치와 우리나라 참치는 맛 비교가 안 되는데요, 미국 참치가 싸니까 섞어서 먹곤 해요. 사실 참치를 한 달에 한 번 먹을까 말까 하거든요. 보통 샐러드 같은 걸 하게 되면 그냥 미국 참치 가운데 아주 싸지 않은 걸 사구요. 찌개나 이런 번 보통 우리나라 참치를 먹죠.

비공개님: 진짜 너무너무 바빠요. 그런데 그게 그냥 바빠서 바쁜게 아니라, 이걸 잘 해야 다른 일들이 들어오는 거라서 좀 절박하게 바쁜거거든요. 그래서 그냥 버티는지도 모르겠어요. 많이 바쁘신가본데 건강 조심하세요~^^

 Commented by 도로시 at 2008/02/19 10:31  

거의 그렇긴 하지만 아침에 너무 졸려서 특히 오늘 아침은 실컷 헤매다 이제야 정신을 차리는 중이예요. 2월 2일이 제 생일인데 갑자기 그날 무얼 하셨을까 들여다보니 저보다 더 잘 챙겨 드신걸요. 호호- 특히 표고가 맛나보여요. ^^

요리를 잘 하는 사람은 짧은 시간에 여러 요리를 해낸다는 얘길 들었는데 이제 입신의 경지에 오르실 날도 얼마 남지 않으신 듯. ^^

미국참치는 맛이 없나보죠? 어릴적부터 참치 좋아해서, 김치찌개나 샌드위치, 김밥도 참치 들어간 거 좋아하는데.. 신기하네요. 그곳 참치들은 맛이 덜한 먹이를 먹나요? 우리나라 참치 판매회사도 원양으로 알고 있는데 그렇담 가공의 문제인가..? -. -a

 Commented by bluexmas at 2008/02/19 14:34 

생일이셨군요. 많이 늦었지만 축하드리구요… 좋은 사람들과 즐거운 시간 보내셨을거라 믿어요. 전 뭐 그저 평민에 불과해서 입신은 남의 경지라고 생각한답니다. 거기에다가 늘 청소와 설겆이가 벅차서 요즘은 음식 만들고 싶지 않죠 별로… 미국 참치는 우리나라보다 싸구려 부재료를 쓴다는 생각이 들어요. 우리나라 참치와 비슷한 걸 찾으려면 비싼 걸 사야되더라구요.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