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ly, 2018

IMG_3848

개고기를 위한 나라는 없다

어제가 초복이었더라. 아무 생각 없이 저녁 거리로 맥도날드에서 햄버거를 사가지고 오다가 문득 깨달음이 왔다. 복날이었군. 그리고 내친 김에 개고기에 대해 생각했다. 나는 기억하는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