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fe

반백수의 월요병

반백수의 월요병

뭔가 좀 직장인처럼 부지런하게 일해보고 싶어서 매주 줘야만 하는 일의 마감을 월요일로 정했더니, 일은 열심히 하지 않는 대신 월요일 오후부터 찾아오는 강력한 월요병을 얻었다….

마지막 인터뷰

마지막 인터뷰

아침부터 살짝 바쁘게 움직였다. 오후까지 이런저런 일 관련 약속이 있어, 가장 중요한 인터뷰를 이른 시간에 잡았는데 바로 그 뒤 오후 약속이 하루 뒤로 밀렸다….

눈처럼 녹는 두통

이제서야 두통이 가셨다. 아드빌 두 알을 던져넣자 30분 내로 정말 눈 녹듯 사르르, 두통이 사라졌다. 영화를 보던 도중에 쨍-하고 두통이 머리 한 가운데를 가르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