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필 선언

아이고, 제목이 너무 거창합니다. 절필이라뇨, 선언이라뇨. 그런 건 글로 오롯이 먹고 살 수 있는 경지에 올라선 분들이나 쓰실 수 있는 표현이지요. 하지만 오늘 하루만 너그러이 이해해주세요. 그야말로 더 이상 글을 쓰지 않겠다는 선언을 위한 것이니까요.

작별 인사는 짧을 수록 좋다고 합니다. 저 또한 공감합니다. 따라서 절필의 이유를 구구절절 늘어놓지는 않겠습니다. 사실 이유랄 것도 별로 없으니까요. 고료가, 인세가 짜서 더 이상 먹고 살 수 없다? 그렇게 이유를 대면 저도 참 편합니다만 사실 그렇지 않습니다. 짜긴 짜되 돈은 들어오니까요. 그보다 저 자신의 역량 부족을 더 이상 참을 수가 없어서 이제 글을 그만 쓰려 합니다. 맞습니다, 정말 더 이상은 참을 수가 없습니다. 블로그에 주절주절 글을 쓰기 시작해서 책까지 몇 권 옮기고 쓰게 된 지난 몇 년, 정말 행복했습니다. 하지만 더 이상 글과 책에 누를 끼치고 싶지 않아 글은 더 이상 쓰지 않겠습니다. 내일부터 1주일 동안 쉬고, 그 동안 딸기 부페도 먹고 난 뒤 다음 주부터 지인의 회사에 출근합니다. 물론 제가 파워블로거도 아니었으니 음식과는 전혀 상관없는 일을 합니다. 영업관리직입니다. 곧 블로그에 글을 올려 가지고 있는 음식 관련 책도 다 팔아 치우려 합니다. 아아, 이제서야 속이 후련하네요. 무슨 부귀 영화를 누릴 것도 아닌데. 앞으로 음식 저술은 ‘맛 칼럼니스트 양성 과정’ 수료자들에게 기대해주세요. 아아, 그런 분들이 계시니 우리나라 음식 문화의 미래는 밝습니다!

그럼 짧게 줄입니다. 그동안 감사했습니다. 꾸벅.

 by bluexmas | 2014/04/01 00:35 | Life | 트랙백 | 덧글(18)

 Commented by 주이 at 2014/04/01 00:3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ㄲ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블루마스님ㅋㅋ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 ㅋㅋㅋㅋ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mmented by gvw at 2014/04/01 00:40 
ㅋㅋㅋㄱ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mmented by Sagers at 2014/04/01 00:49 
잠깐 헉 놀랐습니다.. ㅎㅎ orz

 Commented by oIHLo at 2014/04/01 01:28 
아 오늘 4월 1일이죠

 Commented by deure at 2014/04/01 01:58 
매우 엄숙하게 읽고.. 결국 주위 사람들한테 시달려서 이렇게 되시다니… 하며 덧글창을 눌렀는데 윗분들이 다 웃어서 놀랐습니다. 아니 왜 저는 만우절인걸 알면서도 불안한거죠?? 빨리 하루 지나가야 속이 좀 시원해지겠네요.. 가짜면 완전 ‘흥’ 입니다 ㅡㅡ.. ㅠㅠ

 Commented by 유카 at 2014/04/01 02:46 
그간 댓글없이 글만 조용히 보고 있었는데 ‘으아니 절필이라니!!!’ 자라 보고 놀라 들어왔는데..생각해보니 오늘이 4월 1일이군요. 역시 제가 보고 놀란건 쏱뚜껑이었네요 ㅎㅎㅎ

 Commented at 2014/04/01 06:06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러움 at 2014/04/01 06:19 
아 오늘이….. 후 순간 정말 놀랐습니다.

 Commented by Maria at 2014/04/01 06:45 
아 저도 잠시 철렁 ;ㅂ;

 Commented by 아르밍 at 2014/04/01 06:56 
와 나 속았어!!진짜 속았어!!!!!!!

앜!!!!!!!!!!!

 Commented by toro at 2014/04/01 07:32 
설마ㅡ;;;;; 순간 놀랬습니다

 Commented by Sean at 2014/04/01 08:09 
훗. 속기엔 너무 진지한 글이에요 ㅋ

 Commented by 화호 at 2014/04/01 08:18 
드아아아아아아아아아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Commented by 알렉세이 at 2014/04/01 08:42 
내일 뵙겠습니다.

 Commented by 쿠켕 at 2014/04/01 13:45 
오늘이 그날인가요. 역시 쓸만한 드립력입니다.

 Commented by B해피 at 2014/04/01 14:02 
대에박- 뭔 일인가 싶어서 당황했다가 첫 댓글 읽고서야 감 잡았네요, 이런ㅋㅋㅋㅋㅋㅋ

 Commented by googler at 2014/04/01 19:39 

헉….낙였다. 이 아름다운 만우절같으니라구…..

 Commented by 애쉬 at 2014/04/04 13:44 
너무 전형적이라 ㅎㅎㅎ내년은 좀 더 파괴적인 작품 기대하겠습니다 ㅋㅋ

이번 해 것 중에는 … 녹두장군님의 만우반점 꽤 낚였습니다

제게도욕망이란게 많았네요 ㅎㅎㅎ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