켜켜이 쌓인 착잡함의 금요일

날씨가 따뜻해 눈이 녹는다는데 마음속에 쌓인 착잡함은 녹기는커녕 갈수록 쌓여, 오늘 하루 굉장히 불편했다. 기쁨과 슬픔이 너무나도 생생하게 얼룩진 기억을 끄집어 내놓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불편한데, 그 위에 죽음과 거절의 소식을 얹었더니 생각이 너무 많아져 감당하기 어려웠다.

 by bluexmas | 2013/01/12 01:02 | Life | 트랙백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