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 비롯한 이달의 음식기사 납품 현황

왠지 백만 년 만인 것 같은 이달의 납품 현황.

1. 월간 조선 <맛있는 상식-샐러드 편>

이젠 기사를 위해 하루에 점심을 두 번 먹는 사태도 발생… 내가 무슨 파워블로거냐?-_-;;; ‘발사믹 식초의 남용이 심각하다. 시저샐러드에는 발사믹 식초를 절대 써서는 안된다’라는 문구를 넣기 위해 발사믹 식초가 안 들어간 시저샐러드를 먹었던 스테이크하우스를 찾아갔으나 일년만에 변했는지 떡허니 발사믹식초를 뿌려 내오는 대반전-_-;;!

…샐러드 맛있게 먹는 요령은 탈수기 하나 갖춰서 야채의 물을 잘 빼고, 야채 자체에도 소금과 후추로 간을 하며 드레싱은 모자라다고 느낄 정도로만 적당히 쓰는 것이라는 내용을 담았다.

2. 톱클래스 <오월의 종>

재작년 4월 에스콰이어에 실었던 인터뷰의 후속편이라고 할 수 있는 기사. 음식은 거짓말을 안한다고 늘 말하는데, 정말 그렇다. 작년 여름을 보내면서 느꼈던 게 있어 좋은 기회에 기사를 한 번 더 같이 하시자고 이야기했다. 간만에 아침에 빵집에 들러 만드는 과정을 보고 또 이것저것 배울 수 있었다.

3. GQ

GQ에는 나 아니고 내 냉장고가 납품했다-_-;;; 몇몇 남자들의 냉장고를 섭외하는 과정에서 내 냉장고가 레이다에 걸렸다고. 냉장고 및 집 청소를 하기 위해 응했고, 덕분에 마감 끝나고 아주 시원하게 집 청소 좀 했다. 마감보다 더 빡셌다는 후문.

4. 엘라서울 <New Museum>

세지마 가즈요와 류에 니시자와의 뉴욕 미술관. 이들은 정형화된 형태나 재료언어를 가지고 있지 않지만 자신들만의 분위기를 연출해낸다. 어떻게 가능한가? 좀 애먹었다.

 by bluexmas | 2012/02/22 12:43 | Taste | 트랙백 | 덧글(17)

 Commented by renaine at 2012/02/22 13:13 
3. 죽도록 청소하기 싫을 때 손님 초대 만큼 좋은 방법은 없죠 🙂

 Commented by bluexmas at 2012/02/27 00:42
네 그러나 청소하다가 죽으니 뭐 마찬가지입니다…ㅠㅠ

 Commented by 애쉬 at 2012/02/22 14:32 
수고하셨습니다^^

발사미코는 요리 뿐 아니라 칼럼리스트 뒷통수 치는 데도 사용되는군요

 Commented by bluexmas at 2012/02/27 00:42
뒷통수보다 지갑이 문제입니다…

 Commented by haley at 2012/02/22 16:06 
의외로 샐러드가 맛있는 곳도 드물더라고요.. 샐러드라고 얕보는건지!?

그나저나 냉장고가 궁금해서 GQ챙겨봐야겠어요 ㅎㅎㅎ

 Commented by bluexmas at 2012/02/27 00:43
아무래도 그렇다는 생각이 들어요. 샐러드라 얕보는 것 같습니다.

 Commented at 2012/02/22 22:25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bluexmas at 2012/02/27 00:43
아 그렇군요. 초콜릿 무스 케이크는 그 가격이면 높다고 할 수 있는데요. 한 번 들러보겠습니다^^

 Commented by 루아 at 2012/02/23 03:31 
1. …?!?!?!?!? 대체…

3. 앗 지큐코리아를 공수해야…

 Commented by bluexmas at 2012/02/27 00:44
1. 뭐 할 말 없습니다. 그냥 돈 아깝지요…

3. 뭐 그러실 필요까지는…

 Commented by 미키씨 at 2012/02/26 15:10 
근데 시저샐러드에 왜 발사믹을 뿌리죠? 저는 그런 시저샐러드를 먹어본 적이 한번도 없는데 가히 컬쳐쇼크…

 Commented by bluexmas at 2012/02/27 00:44
그런게 있더라구요. 정말 컬쳐 쇼크입니다…

 Commented by 푸른별출장자 at 2012/02/26 21:10 
샐러드에 발사믹 식초 뿌리는 것도 아마 일본 영향을 받았나 봅니다.

여기 대만에서도 가끔 샐러드에 발사믹 식초가 ,,,

또 무슨 영문인지 국물 많이 먹지도 않는 일본 대만 사람들이 스파게티에는 소스를 듬뿍 올리고샐러드에는 드레싱을 아주 걸죽하게 올리던데 왜 그럴까요?

 Commented by bluexmas at 2012/02/27 00:44
아 그러게요 저도 왜 그런지 잘 모르겠습니다. 근데 정말 파스타에는 소스 많이 더하면 맛이 없던데요.

 Commented at 2012/02/27 20:35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bluexmas at 2012/02/27 22:25
사장님, 블로거들이 어떻게 생각하는지 저는 잘 모르겠는데 저는 사장님 빵이 훌륭하다고 생각하는 사람입니다. 어떤 의미로 저에게 이런 말씀을 하시는 것인지요?

 Commented at 2012/03/01 00:34 

비공개 덧글입니다.

Leave a Reply